골로새서 M 11

오이코노미아(oikonomia) 는 청지기 직분, 분배, 또는 행정을 의미한다.
바울 시대에 상류 부유한 가족들은 청지기들을 데리고 있었는데, 청지기들은 그 가족들에게 음식과 그 외의 물품들을 분배하는 것이었다.

청지기 직분이란 곧 분배이다.
하나님의 청지기 직분은 이 풍성한, 만유를 포함한 뛰어난 그리스도의 측량할 수 없는 풍성을 그 몸의 지체들 속으로 분배되기 위해 필요한 것이다.

복음을 전할 때에도 우리는 단지 영혼을 구원하는 데에만 관심을 가져서는 안 된다.
오히려 그리스도의 풍성을 사람들 속에 분배하는 청지기 직분을 수행하기 위해 복음을 전해야 한다.

청지기 직분은 하나님께는 경륜의 문제요,
우리에게는 청지기 직분의 문제이다.

하나님의 마음의 갈망은 그분 자신을 사람들 속에 분배하는 것이다.
이것이 온 성경의 중심 요점이다.

지방교회 골로새서
지방교회 라이프스터디 누림
지방교회 생활하기
지방교회 - 갈망, 분배, 성경, 복음, 직분, 교회

골로새서 M 10

* 그리스도는 보이지 아니하시는 하나님의 형상이요!
*모든 창조물 중 먼저나신 자요!
*죽은 자들 가운데서 먼저 나신 자시다!

아버지의 사랑의 아들이신 그리스도는 옛창조와 새 창조에서 보이는 하나님의 충만한 표현이시다.

(골 1:19)
왜냐하면 모든 충만은 그분 안에 거하는 것을 기뻐하며

충만은 사물이 아닌 삼일 하나님의 표현이요 형상인 사람이다.
만일 충만이 사람이 아니라면 어떻게 그리스도 안에 거하기를 기뻐할 수 있겠는가? 
충만이 기쁠수 있다는 사실은 그 충만이 사람임을 가리킨다.

충만은 그리스도 안에 거하기를 기뻐하실뿐 아니라 그분을 통하여 만물을 그분에게 화목케 하신다.

지방교회 생활하기
지방교회 골로새서
지방교회 라이프스터디
지방교회 - 충만, 만물, 화뫼, 삼일하나님, 교회

골로새서 M 9

하나님의 아들이신 그리스도는 두번 나셨다.
* 첫번째 나심은 말씀이 육신이 되시고, 십자가에 못박히셨고,
* 두번 째 나심은 부활하심으로 하나님의 맏아들이 되셨다.

그리스도께서 두 번 나심으로 신성을 인성으로, 인성을 신성으로 이끌었다.
이제 그리스도의 부활로 사람은 하나님 안에 인도되었다.

할렐루야! 사람이신 그리스도가 하늘에 계신다!
하나님은 사람 속에, 사람은 하나님 안에 들어갔다
이 어떠한 교통인가!
이러한 상호 교통으로 하나님은 육신을 입으시고 사람 속에 들어오셨고, 사람은 부활로 하나님 안에 인도되었다.

그리스도는 원대한 분이시다!
지혜와 모든 보화가 그분 안에 감추어 있다.
그분은 감취었던 신비로운 하나님이 아니시요, 보이지 않는 하나님의 형상이신, 나타나신 하나님이시다.

더우기 하나님의 창조 가운데 먼저 나신 분이시요, 알파와 오메가요, 우주 가운데 만유시요, 새 창조인 교회 안에서 으뜸이시다.

이러한 만유를 포함하신 놀라운 분이 우리 안에 계신다!!

지방교회 라이프스터디 누림
지방교회 생활하기
지방교회 골로새서
지방교회 - 창조, 만유, 우주, 새창조, 교회, 형상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